상단여백
HOME 캠퍼스 뉴스
기숙사 쿨하우스(KUL:HOUSE), ‘코로나19’ 대응책 마련
신윤수 기자 | 승인 2020.02.14 17:07

지난 10일, 기숙사 KUL:HOUSE(이하 쿨하우스)는 코로나19의 대응 방안으로 2020학년도 1학기 입사일정 및 호실 배정 관련 변경사항을 발표했다.

 

해당 내용에 따르면 기숙사 정규 입사날짜는 기존 2월 28일~29일에서 3월 6일~7일로, 정시 신입생 및 2차 모집 신청자 합격 발표는 2월 19일 18시로 연기됐다.

 

호실 변경사항의 경우, 여학생은 레이크홀 2~4층을 자가격리 대상 외국인 건물로 지정해 레이크홀에 배정됐던 국내 입주자 전원을 드림홀과 프론티어홀로 배정하겠다는 방침을 공지했다. 또한, 남학생은 비전홀에 입주하는 신규 외국인을 교내 국제학사 건물로 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해당 내용이 발표된 후, 쿨하우스의 격리대책에 대해 일부 학우들이 우려의 목소리를 제기했다. 2020학년도 1학기 쿨하우스 입사 예정이라고 밝힌 A 학우는 “건물을 분리한다고 해도, 기숙사 식당과 같은 공용시설에서는 어쩔 수 없이 격리 대상자와 대면할 수밖에 없다”며 “기숙사 관생들을 위해 좀 더 실효성 있는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우리 대학 본부에서는 “중화권 국가에 다녀온 지 2주가 넘지 않은 외국인 입주생에 한해 국제학사와 레이크홀에 별도의 공간을 마련해 격리할 것”이라며 “2주 자가격리 기간에는 일반 입주생들과 사용하는 식당 및 식사시간을 다르게 배치하고 점심은 도시락을 제공하는 등의 대책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또한, 쿨하우스 입사자 합격 발표 연기 문제에 대해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일반 홀에 입주할 외국인 수가 유동적이라 정확한 기숙사 수용인원 예측이 어려워 명단 발표가 늦어졌다”며 “기숙사 입주생들의 양해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윤수 기자  sys0327@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윤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