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물 수(水): 물드는 수요일’ 노기웅 기자 2015-03-16 18:14
기부자 명예의 전당 ‘DONATION BOBARD’ 설치돼 노기웅 기자 2015-03-04 19:17
박희태 석좌교수, 캐디 성추행 혐의 집행유예 노기웅 기자 2015-03-04 14:24
공공인재 육성하는 우정인재개발관 설립예정 노기웅 기자 2015-03-04 14:22
제47대 <건대愛 물들다> 총학 활동 시작! 노기웅 기자 2014-12-09 15:44
라인
건대병원 학생 할인혜택, 알고 있나요? 노기웅 기자 2014-12-08 21:20
‘건국대학교’ 어플 받으러 가자! 노기웅 기자 2014-11-24 17:40
풍물패 갈등은 숙명인가 노기웅 기자 2014-11-12 17:55
도서관 대출 권수 늘려야 한다 노기웅 기자 2014-10-15 18:21
학생회비 감시하는 감사소위원회, 제대로 굴러가고 있나 노기웅 기자 2014-10-15 16:53
라인
장애가 장애되지 않는 배움터로! 노기웅, 고다은 기자 2014-10-01 14:05
대동제 '워터파KU'를 알리는 물싸움 <워터파이트>! 노기웅 기자 2014-09-18 14:11
문과대 연구동과 강의동 2층 연결공사 진행 노기웅 기자 2014-09-15 22:33
휴학생에게 희망도서 구입신청 기회를! 노기웅 수습기자 2014-09-05 00:58
김진석, 장영백 교수 복직문제 장기화될 듯 노기웅 수습기자 2014-09-05 00:44
라인
중운위 회의록 공시, 올해 한번도 되지 않아 노기웅 수습기자 2014-09-05 00:38
경영관 앞 잔디밭 2년째 논란거리, 정치대 학생회 “학생자치 활동에 지장있어” 노기웅 수습기자 2014-07-16 10:56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