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2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일단 도전하면 다음 단계가 보인다” 김혜민 기자 2013-12-13 15:40
1시간 가량 교내 인터넷 마비, 구체적 원인은 규명 중 김혜민 기자 2013-12-13 15:39
제46대 총학생회 선거후보자 정책공청회 김혜민 기자 2013-11-28 17:58
그들은 장안벌에 낭만을 불러왔는가? 김혜민 기자 2013-11-28 16:05
제46대 총학생회 선거 후보자 등록 마감 김혜민 기자 2013-11-14 20:19
라인
초과학기등록제도 및 취득학점포기제도 변경 김혜민 기자 2013-11-14 20:14
낙서할 땐 '순간'이겠지만… 김혜민 기자 2013-11-05 21:45
'앞바퀴만 남아서 많이 당황하셨어요?' 김혜민 기자 2013-11-05 21:32
동아리 함께 해보지 않을래? 김혜민 기자 2013-11-04 01:29
건축대 학우들, 부동산학관 신축 반대 집회 열어 김혜민 기자 2013-10-28 17:58
라인
우리 선생님을 소개합니다 김혜민 기자 2013-10-28 17:30
연구윤리센터 신설 … 초대 센터장에 조용범 전자공학과 교수 김혜민 기자 2013-10-28 14:13
전학대회, 전동대회 자치기구별 요구안 대학 본부에 제출 김혜민 기자 2013-10-28 14:11
초과학기 등록자 증가에 대학본부 대책 고심 김혜민 기자 2013-10-28 14:04
절약하고 돌려받자! 신지수 (공과대・화공3) 2013-10-02 22:01
라인
의견수렴없는 정책추진은 동력을 잃는다 김혜민 기자 2013-10-02 21:30
건국체육대회 10월 4일 개최 김혜민 기자 2013-10-02 21:26
2014학년도 신입학 수시1차 경쟁률 22.82:1 김혜민 기자 2013-10-02 21:24
제2학생회관 누수 문제 지속돼 김혜민 기자 2013-10-02 21:22
부동산학관 신축 입지 이견 김혜민 기자 2013-10-02 21:18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